한정자 희수기념전

한정자 희수기념전

오까야마현 구라시끼시에서 4월5일부터 11일에 걸쳐 《희수기념 한정자서예전》이 진행되였다. 

여기에 총련 오까야마현본부 오신호위원장과 금강산가극단 김정수단장, 오까야마초중 추강호교장을 비롯한 동포들과 일본시민들이 찾아와 한정자씨(77살)를 함꼐 축복하였다.

고려서예연구회 상임리사를 대표하여 문예동 리유화서예부장이 축하인사를 하였다.

교원생활을 마치고 서예의 첫걸음을 뗀 1994년 여름에 문예동전습단으로 함께 조국을 방문한 그가 전습을 마치면서, 조국의 작가들을 본받아 나름대로의 우리글을 쓰도록 힘쓰겠다던 결의를 떠올리면서 이 희수전이 지난 30년동안의 끈질긴 실천의 열매를 보여주는 훌륭한 전시회가 된것을 열렬히 축하하였다.

또한 이 희수전에 전시된 서예와 수묵화, 경필,전각(篆刻)과 판각(板刻), 상품로고(ロゴ)등 작품의 다양성에 대하여 언급하면서, 이는 학생들과 성인들에게 하나라도 많은 것을 안겨주자는 한정자상임리사의 교육자로서의 드팀없는 자세와 식을줄 모르는 정열을 보여주는것이며 이 희수전의 중요한특징이라고 지적하였다.

Follow me!